1분기 투자금액 6천억… 스타트업 트렌드 분석한 ‘퓨처나인 리포트’ 발행

1분기 투자금액 6천억… 스타트업 트렌드 분석한 ‘퓨처나인 리포트’ 발행

1321
SHARE

KB국민카드와 로아인벤션랩이 국내 스타트업계 트렌드와 인사이트 제공을 위한 동향 보고서 ‘퓨처나인 리포트’를 발행했다.

퓨처나인은 KB국민카드와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기관인 로아인벤션랩이 공동 진행하는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으로, 라이프 스타일과 밀접한 9개(▲금융/상거래 ▲모빌리티 ▲엔터테인먼트 ▲웰니스 ▲음식 ▲의료 ▲주거 ▲커뮤니티 ▲패션/뷰티) 영역을 구분하고 분야별 스타트업과 예비 창업팀을 발굴∙육성 한다.

자료/ 로아인벤션랩 제공

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국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 투자 규모는 약 1조 원 대고 연간 투자 횟수는 300회 정도로 조사됐다. 올해 1분기에는 6천억 원 이상이 벤처투자액으로 집계돼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고, 연말까지 누적 투자금액이 2조 원 가까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투자 받은 스타트업을 분석한 결과 상당수가 라이프 스타일 영역에 포진한 것으로 확인됐는데, 금융/상거래 및 엔터테인먼트 영역에 집중됐던 과거와는 상반되는 결과다.

퓨처나인이 지원하는 스타트업의 90% 이상도 라이프 스타일 범주에 속한 업종들이었다. 웰니스(교육, 유아, 반려동물), 주거(부동산, 에너지), 음식(푸드테크) 등이 대표적인데 일상생활에 편리함과 쾌적함을 찾을 수 있는 서비스가 주목받으면서, 라이프 스타일에 IT 기술이 접목된 업종으로 투자 트렌드가 변화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번 보고서는 국내 최초로 9대 생활 영역에 5대 혁신 기술(▲AI ▲Big Data/Cloud ▲AR/VR ▲IoT ▲Blockchain)이 융합한 스타트업 현황 데이터도 제공한다. 각 분야에서 5대 혁신 기술이 사용되는 것을 버블 차트 형태로 살펴봄으로써 미래 생활상을 예측해볼 수 있다.

한편, 퓨처나인 2기는 이달 31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고 스타트업과 예비 창업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최종 선발된 팀은 7개월간 공동 사업화와 육성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KB금융그룹 관계사와 투자자 대상 데모데이 및 쇼케이스를 개최해 최종 성과를 공유하고 네트워킹 기회도 갖는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