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즈빌, 인도-파키스탄 1위 잠금화면 앱 ‘슬라이드’ 인수

버즈빌, 인도-파키스탄 1위 잠금화면 앱 ‘슬라이드’ 인수

696
SHARE
자료/ 버즈빌 제공

 

버즈빌이 인도, 파키스탄 내 잠금화면 앱 1위 서비스인 ‘슬라이드(SlideApp)’를 인수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슬라이드 2016년에 서비스를 출시하고, 1년 만에 누적 다운로드 수 500만을 기록하는 등 인도와 파키스탄 지역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슬라이드는 한국의 ‘버즈스크린’과 비슷한 앱이다. 잠금화면에서 광고를 보면 일정 금액을 보상받을 수 있다. 보상액으로 선불폰 요금을 충전할 수 있어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은 현지 대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버즈빌은 세계 최초 잠금화면 광고 플랫폼 ‘버즈스크린’을 개발한 기술 기업으로 B2B 사업을 주력하고 있다.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를 활용한 당사만의 잠금화면 모바일 앱을 파트너사에 제공하고, 제휴 기업에는 국내 통신 3사를 비롯해, 롯데 엘포인트, CJ ONE 등 국내외 50개 이상 파트너사와 협업하고 있다.

파트너사는 버즈스크린 플랫폼을 통해 앱 사용자에게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고, 앱 주목도와 사용 빈도를 높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전 세계 30개국, 1천700만 사용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주요 광고주에는 이베이, 삼성, 아디다스, 도요타, 재규어 및 BMW 등이 있다.

버즈빌 이관우 공동대표는 “이번 인수 건으로 슬라이드의 유수 인력을 충원할 수 있게 됐고, 아시아와 유럽, 미국 시장에 이어 중동 지역까지 사업 영역을 넓힐 수 있게 됐다”라며 “국내외 잠금화면 플랫폼 시장에서 버즈빌 서비스의 점유율을 폭발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버즈빌은 지난 2016년 미국 1위 잠금화면 앱 사업자 ‘슬라이드조이(Slidejoy)’ 인수 계기로 일본과 대만에 이어 미국과 유럽 시장에 진출한 바 있다.

 

Comments

모비인사이드는 모바일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 스타트업 그리고 현장을 분석, 전달하는 글로벌 미디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