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CEO-CJ프레시웨이, 예비 창업자 돕는다

우리동네CEO-CJ프레시웨이, 예비 창업자 돕는다

684
SHARE
자료/ 플랫폼나인(PLATFORM9) 제공

 

플랫폼나인(PLATFORM9)은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 기업 CJ프레시웨이와 손잡고 예비 자영업자의 성공 창업에 힘을 모은다.

플랫폼나인은 지난 31일 CJ프레시웨이와 외식사업 확대 및 상생 발전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플랫폼나인은 예비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국내외 500곳 이상의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창업정보 비교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바일 창업 플랫폼 ‘우리동네CEO’를 운영하는 기업이다.

업체 측에 따르면 예비 자영업자가 창업 준비 단계에서 가장 어렵게 생각하는 항목은 ▲창업 아이템 선정, ▲점포 입지 선정 ▲ 마케팅/홍보 등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실제로는 가맹 수수료 및 인테리어 비용 등을 포함, 어떤 고객을 핵심 타깃으로 두고 있는지 혹은 유행에 지나치게 민감한 아이템은 아닌지가 사업의 성공 여부를 결정짓는 경우가 많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각각의 핵심 역량을 모아 예비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들을 모색할 계획이다.

플랫폼나인은 CJ프레시웨이가 식자재를 공급하고 있는 프랜차이즈 본사와 가맹점, 신생 프랜차이즈 등에 대한 정보를 재가공해 우리동네CEO 서비스의 고도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또, CJ프레시웨이는 우리동네CEO가 제휴 중인 350여 곳의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에 대한 정보를 바탕으로 가맹 본사 및 가맹점의 수익 개선 컨설팅, 메뉴 개발 등 기존에 추진한 인큐베이팅 사업의 질적 개선은 물론, 신생 프랜차이즈 브랜드 발굴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다.

윤성환 CJ프레시웨이 영업본부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전국 500만 여명에 달하는 자영업자들이 다양한 창업 아이템을 비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CJ프레시웨이는 외식업계 내 건전한 창업 생태계 형성을 위한 상생 파트너로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동네CEO가 제공하는 창업 아이템 관련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mments

모비인사이드는 모바일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 스타트업 그리고 현장을 분석, 전달하는 글로벌 미디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