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크리스마스 시즌 노린 첫 장난감 카탈로그 발행

[외신] 아마존, 크리스마스 시즌 노린 첫 장난감 카탈로그 발행

270
SHARE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아마존(Amazon)이 첫 장난감 카탈로그를 인쇄본과 디지털 버전으로 모두 출시한다고 7일(현지시각)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A Holiday of Play” 카탈로그는 최근 폐업한 미국 완구 유통업체 토이저러스(Toy “R” Us)의 장난감 카탈로그와 비슷한 복고풍의 느낌으로, 토이저러스의 공백을 올 크리스마스부터 아마존이 메꿀 것으로 보인다.

카탈로그 안에는 장난감 추천 제품 이외에도 QR 코드가 함께 포함되어 있어,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얻거나, 즉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마존은 이번 달부터 수백만 명의 아마존 고객에게 “A Holiday of Play” 카탈로그를 출하할 예정이며, 미국 가정집에 인쇄된 카탈로그가 직접 발송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마존이 최근 인수한 유기농 대형마트 홀 푸드마켓(Whole Foods Market)과 아마존 ‘4-스타’ 매장에도 카탈로그가 비치될 예정이다.

아마존은 “연말연시에 장난감을 구매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전하며 카탈로그를 공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5일 아마존이 연휴 기간 동안 배송료 무료를 선언하며, 고객 유치를 위해 열을 올리고 있다. 기존에 ’25달러 이상’ 구매 시 가능했던 배송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되며, 아마존 이용 고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Amazon’s first-ever printed holiday shopping catalog is here.

Amazon is shipping a holiday toy catalog, titled “A Holiday of Play,” to millions of customers starting this month, the company’s spokesperson confirmed in an email to CNBC.

“Amazon is excited to offer a new way for customers to shop for toys this holiday season,” Amazon said in a statement.

The catalog comes with a distinct retro look, evoking memories of old Toys “R” Us catalogs that made the now-defunct toy retailer so successful. Some of the featured toys come with a QR code, allowing readers to instantly scan and shop for more products. Readers can also scan the product images in the catalog with their Amazon App to get more information and add them to their shopping cart.

The move is Amazon’s latest in following the playbook of traditional brick-and-mortar retailers. The e-commerce giant started opening physical bookstores and convenience stores in recent years, while purchasing Whole Foods for $13.7 billion in 2017. It’s also been launching its own private-label brands at a faster pace, competing directly with the third-party merchants selling on its marketplace.

It’s also part of Amazon’s more aggressive effort to get more holiday shoppers onto its site. On Monday, Amazon announced that it was getting rid of the $25 minimum purchase requirement for “hundreds of millions” of items during this holiday season.

The catalogs will also be available at Amazon Bookstores and 4-star locations, the company said.

Comments

매일 올라오는 외신 기사를 담당하고 있는 고경아입니다. 신기하고 유용한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