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카콜라, 칠성사이다를 함께 파는 식당이 맛집인 이유

[커머스가이가 알려주는 진짜 유통] 코카콜라, 칠성사이다를 함께 파는 식당이 맛집인 이유

21332
SHARE
Front view, Pouring cola soda with ice and bubble, cold drink beverage on night background

원문 내용에 충실하기 위해 편집 과정을 생략했습니다. 링크를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커머스가이 입니다. 오늘은 음식점(주점 포함)에서 파는 술이 아닌 탄산음료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아마도 저를 아는 분들은 제가 술, 담배를 하지 않는 걸 알고 계실 겁니다. 겉보기엔 매일 술, 담배를 달고 살 것 같지만, 술자리는 5차까지 가도 콜라, 사이다만 먹고 담배는 단 한 번도 태워본 적이 없습니다. 의외라는 소리를 자주 듣곤 하는데.

어쨌든! 오늘 주제는 맛집과 탄산음료와의 상관관계입니다.

 

 

탄산의 양대산맥인 코카콜라와 칠성사이다! 하지만 이 두 음료를 같이 파는 식당은 생각보다 많지 않습니다. 자 오늘 간 식당, 혹은 지난번 누구와 함께 갔던 식당을 떠올려 보세요. 음식을 먹다가 목구멍을 따갑게 때려주는 탄산이 땡길 때 여러분들은 어떻게 주문하시나요?

여기 탄산 하나 주세요? 아니죠 콜라나 사이다 주세요라고 합니다. 콕 집어 코카콜라 혹은 칠성사이다 주세요! 라고 하는 분도 있죠. 그런데 말입니다… 콜라=코카콜라, 사이다=칠성사이다 이건 전 국민이 다 아는 상식인데 왜 식당에서는 코카콜라 주세요 하면 없다며 펩시를 주고, 칠성사이다 주세요 했는데 스프라이트를 줄까요?

대부분의 음식점들은 앞선 공식과 다르게 만약 콜라가 코카콜라라면 사이다는 스프라이트 또는 킨사이다(요새도 나오나요? 잘 안 보이던데…), 칠성사이다일 경우에 그 옆에는 펩시콜라가 세트로 있습니다. 응??? 코카콜라랑 칠성사이다가 1등이라 하지 않았나? 굳이 1등 옆에 (상대적으로) 쩌리를 붙여놨지? 생각한 적 없으신가요? 물론 먹는데 집중해서 신경 쓰지 않았을 수도 있겠지만.

TMI: 킨 사이다 해외 가서 찾으면 안 됩니다. 칠성사이다 때려잡겠다고 1976년에 한국 전용으로 출시된 어마 무시한 상품입니다. 최근에는 DK, 혹은 스프라이트 킨사이다 라는 이름으로 나옵니더. 근데 매장에는 거의 안 보이죠.

우리가 함께할 수 없는 이유는 단순합니다. 회사가 다릅니다.
코카콜라와 스프라이트는 코카콜라 꺼, 칠성사이다와 펩시콜라는 롯데칠성 꺼 끝.

매번 글이 길다는 피드백이 있어서 오늘은 여기까지만. 참 쉽죠? 회사가 다르니 같이 있을 수 없다. 그런데 회사가 다르다고 같이 안 판다는 것이 말이 됨? 각각 주문할 수도…

실제로 두 제품이 같이 없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못 믿으시겠다면 오늘부터 식당을 갈 때 코카콜라+칠성사이다를 함께 파는 식당이 얼마나 있는지 살펴보세요. 아마 100군데 가면 한군데 있을까 말까 합니다. 그리고 그 한군데 식당은 유명하거나 지금은 유명하지 않아도 맛있을 확률이 높습니다.

 

자 이제 인싸이트 들어갑니다.

회사가 다르다? 그럼 주문(발주)을 두 번 해야 한다.
주문을 두 번 하면 상품을 두 번 받아야 한다.
상품을 두 번 받았으면, 정산을 두 번 해야 한다.
병으로 받았다면 공병도 각각(요건 팩트 체크가 필요하지만 추정상) 처리해야 한다.
거기에 패키지로 구매했을 때 받을 수 있는 할인 혜택도 포기해야 한다.

 

이전 글 기억하시나요? 이커머스 전쟁의 유력한 우승후보는 롯데라고 했던. 식당에 설치된 음료 냉장고의 옆면이나 전면을 보면 어느 회사에서 설치(임대) 해준 냉장고인지 알 수 있습니다. 네. 그 냉장고를 먼저 코카콜라가 먼저 까냐, 롯데칠성이 먼저 까냐 판가름이 납니다.

코카콜라도 냉장고를 공짜로 주진 않았겠죠? 그리고 이미 그 음식점에 코카콜라 냉장고가 들어앉아 있는 상황이고 당연히 코카콜라+스프라이트 주문이 들어갈 텐데. 롯데칠성 대리점과 직원은 가만히 지켜보고 있을까요?

에헤이 그런 게 어딨나요. 이제부터 전쟁입니다.

자! 냉장고도 더 최신형에 음료들도 할인을 대폭해주고, 프로모션도 걸어주고, 몇 개 사면 몇 개를 더 얹어주면서 라이벌사로부터 데리고 와야 하지 않겠습니까? 그러다 보면 역시나 한쪽으로 가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테면 더 큰 혜택이 있는 곳을 선택하던가, 콜라와 사이다 중 점주 선호에 따라 결정을 하게 됩니다.

점주가 나는 그래도 사이다가 더 좋아! 하면 롯데칠성으로, 우리 음식은 콜라가 더 어울리지! 하면 그곳으로.

이렇게 한 군데로 몰아주면, 발주부터 시작해 입고, 정리, 정산까지 깔끔하게 한 번에 끝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품 할인도 받을 수 있습니다. 코카콜라를 1000원에 받아오면 스프라이트는 700원이나 그 아래로 가져올 수 있죠. 당연히 칠성 사이다는 제값을 주더라도 펩시콜라는 아주 싸게 가져올 수 있고요.

그렇지만 매장 내 가격은 똑! 같! 다! 탄산음료 1500원 혹은 2000원(가끔 탄산 가격을 1000원 받는 음식점도 간혹 있지만, 이미 편의점 코카콜라 캔 가격이 1400원…) 이렇게 한 군데로 몰아서 물건을 받게 되면 여러 면에서 이익이 남습니다. 일손은 덜고 이익은 많고 캬~

그런데 할인을 왜 해줄까요? 탄산은 뭐로 구성돼 있죠? 그렇죠 물이 대부분이죠. 네. 그래서 물류비가 대부분을 차지합니다. 근데 물류비가 절반이니(개념상) 많이 깎아 줄 수 있겠죠? 두 번 갈 거 한 번만 가면 되니 거기에서 할인 폭이! 자 기억하세요. 물은 대부분이 물류비입니다. (사람의 몸도 물이 70%)

그리고 점유율 측면에서도 우리 것만 팔고 경쟁사, 그중에서도 1등을 다투는 회사 제품은 못 팔게 하니 x2 효과 발생! 그러니 잘해줘야죠.

그런데 이 모든 이익을 버리고 코카콜라와 칠성사이다 투톱을 가져다 놓는 음식점도 존재합니다. 마침 지난번에 방문한 곱창집 사장님에게 뙇 물어보니. 바로 위와 같은 내용을 간단하게 설명하고 이렇게 말하더군요.

“따로따로 하면 불편하긴 한데… 제가 맛있는 거 팔아야죠”

사장님의 마인드가 느껴지지 않습니까? 아. 단순히 그런 자세만 갖고 있다고 최고의 음식점이라 하는 것은 아닙니다. 적어도 가게를 운영하는 점주가 저 정도의 디테일을 신경 쓰고 있으며, 기본 매출이 어느 정도 나와야겠죠? (=고객이 자주 찾는 것)

그리고 탄산 몇 병 주문하면서 회사를 2개로 나눠 발주하면 제때 친절하게 가져다줄 것 같나요? 전쟁인데? 매출 많은 매장에 영업하기도 바쁜데!!(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글의 긴장감 측면에서…) 탄산 업체와 어느 정도 딜을 할 수 있는 규모가 되는 점포여야 가능하다는 말입니다.

매출도 나오고 고객지향을 추구하는 음식점… 최고 타이틀은 이런 곳에 붙여야 하지 않겠습니까?

오늘부터 음식점(주점)을 방문하면 탄산을 어떻게 팔고 있는지 한번 살펴보세요~ 같은 회사 친구들만 있는지, 아니면 1등 싸움을 하는 경쟁 제품과 같이 있는지. (근데 제가 가는 식당들만 그랬던 건 아니겠죠…? 코카콜라+칠성사이다 조합이 흔한 거라면 답 없는데….)

그래도 한번 각자 괜찮았다고 생각되는 식당을 다시 한번 방문해보세요. 재밌잖아요. 그렇다고 한 회사만 있는 데가 덜 좋은 식당이라는 것은 아닙니다. 음식!!!! 에마 집중하실 수도 있잖아요.

진유연을 시작하고 나서 제일 짧게 쓴 글 같네요. 더 노력해보겠습니다.

오늘도 애타게 정말 진유연 씨를 찾습니다. #자본주의리뷰 제안 주세요. 머라도 다르지 않겠습니까? 오늘도 긴 글 읽어 주셔서 고맙습니다. 당신의 따봉과 공유가 저의 손가락을 움직이게 합니다.

#커머스가이 드림

 

이전 글

(6)행사 상품 효과와 브랜드 충성도
(5) 마트 행사, “50%할인 vs 1+1 증정” 뭐가 다르지?
(4) 이커머스 전쟁! 어차피 승자는 롯데?
(3) ‘거래액 vs 매출액! 사자와 호랑이가 싸우면 누가 이길까?
(2) 네이버 최저가의 비밀을 알고, 나도 최저가를 노려보자!
(1) 커머스 플레이어 대격돌 “내가 누군지 알아?”

 

Comments

쓰리알랩스(3RLAPS) 대표, 진짜유통연구소장/ 온오프라인 커머스 시장의 오랜 경험으로 진짜유통연구소를 설립했습니다. 소비자에게 도움이 될 진짜 유통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온라인에서 MC.R 닉네임을 사용하고 최근에는 ‘커머스가이’로 인싸가 되고 싶은 아재입니다. 팟캐스트 ‘어른이를 위한 생계구조대’ MC 활동도 하고 있습니다.